[2017.01.11] 충북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 15년 예술위 지원사업에서 배제돼 불이익 받은 것으로 드러나

관리자 | 2017.03.20 18:10 | 조회 172

충북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

15년 예술위 지원사업에서 배제돼 불이익 받은 것으로 드러나

 

- 시인 김성장, 송진권, 이안, 소설가 윤이주 아르코문학창작기금 사업 등에서 배제

- 예술공장 두레, 극단 새벽, 충북 민예총 등 공연예술행사지원 등에서 배제

 

□  국회 도종환 의원(더불어민주당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가 입수한 문화부 블랙리스트 문건을 분석한 결과, 블랙리스트에 오른 충북 문화예술인과 문화예술단체도 예술위원회 각종 지원 사업에서 배제돼 불이익을 받은 것으로 밝혀졌다.

 

□  각종 지원 사업에서 배제할 목적으로 작성된 블랙리스트 문건은 문학, 연극, 융복합, 소외계층문화순회, 시각예술 등 2015년 예술위 공모사업 5개 분야에 대해 사업별로 배제 리스트를 정리한 것으로 나타났다.

 

□  세부 내역을 살펴보면 시인 김성장, 시인 송진권, 소설가 윤이주 등은 작가 1인에게 1천만 원의 창작금을 지원하는 아르코문학창작기금사업에서, 시인 이안씨는 아르코 주목할만한 작가상에서, 무미아트의 민병동씨는 작가장터 개설지원사업에서 각각 배제가 됐다.


□  문화예술단체 중 ()예술공장 두레(오세란)은 소외계층문화순회(독립운동가 우당 이회영의 스토리를 다룬 <다 그렇지는 않았다>라는 작품)사업과 기획경영전문인력 지원사업에서, 극단 새벽(이상관)은 방방곡곡 문화공감(천문우주과학연극 E별이에게”) 사업에서, ()충북민예총(박종관)은 공연예술행사지원(열린마당축제 난장”), 문화전문인력 양성 및 배치사업 운영단체 지원에서 각각 배제가 됐다.

 

□  기존 관리 리스트 149명에 포함된 오장환 문학추진위원회는 도종환과 정치활동 적극 참여라는 이유로 블랙리스트에 올라 학술세미나 명목으로 지원받던 300만원 조차도 지원이 끊긴 것으로 나타났다.

 

□  도종환 의원은 지난 9일 열린 청문회에서 KB로 표기된 명단이 있는 것으로 미루어 블랙리스트 작성과 관리에 청와대와 국정원이 깊숙이 개입했고, 정무리스트가 있는 것을 볼 때 정무수석실이 주도적으로 움직였다는 주장을 했다. 그런데 충북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 중에도 ()충북민예총(박종관) - 정무 또는 이안 (반드시 제외) 등으로 표기된 것으로 확인됐다.

 

□  도종환 의원은 블랙리스트 명단에 있는데도 지원을 받은 사례들이 116건이나 있다며 제출한 문화부 해명 자료를 분석한 결과 블랙리스트 예술인에 대한 지원이 아닌 것을 지원인 것처럼 꾸며 거짓 해명한 사실도 밝혀냈다.

 

□  문화부에서는 박종관씨에게 2016년에 문화동반자 사업을 지원했다고 했지만, 이 사업은 충북민예총 사업에 대한 사업이지 박종관씨 개인에 대한 지원이 아니다. 그리고 도종환 의원에게 2014년과 2015년 두 차례 문학번역원을 통해 2,300만 원을 지원한 것은 시집 번역가와 출판사에 대한 지원이지 도종환 의원에 대한 지원은 아닌 것이다. 블랙리스트 존재에 대해 부인하려다 보니 무리하게 자료를 작성, 사실을 호도한 것이다.

 

□  도종환 의원은 블랙리스트를 작성해서 각종 사업에서 배제하고 불이익을 주었다는 것이 내부 문건을 통해 확인되었는데 이는 문화 공안 통치나 다름없는 일이며 있을 수도 있어서도 안 되는 일이다.”라며 시골에 묻혀 사는 시인, 지역에서 어렵게 활동하는 문화예술인과 단체들에 대해서도 이렇게 불이익을 주었다는 사실을 확인하며 참담함을 느낀다고 개탄했다.

 

□  이어 도종환 의원은 “11일 열리는 상임위에서 조윤선 장관에 대한 추가 위증 고발이 있을 예정이다. 추가자료 분석 등 앞으로도 블랙리스트에 가담한 사람들에게 제대로 법적 책임을 물을 수 있도록 최대한 노력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별첨 충북 블랙리스트 현황]

 

2015년 예술위원회 공모사업 / 연중사업에서 배제

 

(1) 아르코 문학창작기금

- 김성장 / 송진권 / 윤이주

 

(2) 소외계층문화순회

- 예술공장 두레 (다 그렇지는 않았다독립운동가 우당 이회영의 스토리)

 

(3) 방방곡곡 문화공감(문예기금)

극단 새벽(이상관) (천문우주과학연극 E별이에게”)

 

(4) 공연예술행사지원 (관광기금)

()충북민예총 박종관 (열린마당축제 난장’)

 

(5) 기획경영전문인력 지원사업 (15.6)

() 예술공장 두레 (오세란)

 

(6) 작가장터 개설지원 (15.5)

- 무미아트 (민병동)

 

(7) 문화전문인력 양성 및 배치사업 운영단체 지원 (15.6)

- ()충북민예총(박종관) / 정무

 

(8) 아르코 주목할만한작가상 (15.11)

이안 (반드시 제외)

 

기존 관리 리스트에 포함

- 송진권 (중복)

- 오장환문학추진위원회

- 충북문화재단 : 지역협력형 사업 민예총 독식

  극단 새벽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58개(1/8페이지)
보도자료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58 [2017.03.20]「직업교육정책 토론회 - "미래환경 변화에 따른 직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420 2017.03.20 18:16
157 [2017.03.20] 보조교재로 배포한 국정교과서, 친일단체 일진회 빠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189 2017.03.20 18:15
156 [2017.02.09] ‘다시쓰는 대한민국 게임강국 프로젝트 포럼’개최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186 2017.03.20 18:13
155 [2017.02.08] 시대흐름에 맞는 도서관 정책환경 변화 반영 필요,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218 2017.03.20 18:11
>> [2017.01.11] 충북 문화예술계 블랙리스트, 15년 예술위 지원사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173 2017.03.20 18:10
153 [2017.01.09] 국회 교육문화체육관광위원회 더불어민주당 위원,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177 2017.03.20 18:01
152 [2016.12.02]도종환 의원, 지방교육재정 운용 안정화법 본회의 통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413 2016.12.12 22:21
151 [2016.11.16][기자회견]박근혜 대통령은 국정 역사교과서와 함께 첨부파일 관리자 292 2016.12.12 22:19
150 [2016.11.01]도종환 의원, 행자부 특별교부금 5억원 확보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298 2016.12.12 22:18
149 [2016.10.31]도종환 의원, 「영화 및 비디오물의 진흥에 관한 법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348 2016.12.12 22:16
148 [2016.10.14]졸속추진, 파행 거듭하는 박근혜정부 대학재정지원사업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350 2016.12.12 22:14
147 [2016.10.11]충북대병원, 최근 10년간 국고지원 최하위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490 2016.10.11 15:22
146 [2016.10.10]청와대 예술위 심사 개입 및 블랙리스트, 예술위 회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2118 2016.10.10 11:50
145 [2016.10.06]올해 변경된 교육용 전기요금 할인효과 전무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512 2016.10.10 11:46
144 [2016.10.05]11개 교육청 학교 운동장 조사·관리 조례 없어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370 2016.10.10 11:43
143 [2016.10.03]2년 안에 4,500km 코리아둘레길 조성 찻길에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453 2016.10.05 18:59
142 [2016.09.29]이화여대, 2016년 교육부 주요 재정지원사업 최다 사진 첨부파일 관리자 510 2016.10.05 18:40
141 [2016.09.28]초·중등 및 대학 석면제거 4조 3천억 필요 첨부파일 관리자 502 2016.09.28 10:19
140 [2016.09.23]교육부, 유리한 학교폭력 통계 골라 썼다 첨부파일 관리자 538 2016.09.28 10:18
139 [2016.09.20]지방교육재정여건 악화로 차질 빚는 노후 급식시설 현 첨부파일 관리자 493 2016.09.21 22: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