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2.10.12] 어떤 꽃밭

홈지기 | 2012.10.15 10:52 | 조회 12993

썩은 것들이 검푸르게 섞여 흐르는 강가에
누가 코스모스를 심었다
샛노란 해바라기도 줄을 지어 심었다
가까이 갈수록 역한 냄새가 나는 물가에
꽃밭을 만든 이는 누구였을까
삼개포구 건너편은 옛 나루터
해바라기나 강아지풀을 보고
왜 그 더러운 물줄기 옆에 있느냐고
혀를 차는 이도 있지만
낮에는 벌들도 알고 다녀가고
...
해거름에는 쉬어가는 이도 적지 않다
나도 벌레에 물리며 그 꽃밭 옆에 있다

--- 도종환 <어떤 꽃밭>-

twitter facebook me2day 요즘
16개(1/1페이지)
의정일기
번호 제목 글쓴이 조회 날짜
16 [2014.08.30] 광화문 광장에서 홈지기 2256 2014.09.01 12:14
15 [2014.05.22] 깊은 슬픔 관리자 1621 2014.05.22 17:22
14 [2012.12.25] 성탄절 소회 도종환 2769 2012.12.26 10:35
13 [2012.12.17] 그대를 믿습니다. 도종환 2087 2012.12.17 13:18
12 [2012.12.13] 간절한 마음 도종환 2000 2012.12.13 11:49
11 [2012.12.06] 아낌없이 주는 나무 도종환 2301 2012.12.07 09:33
10 [2012.11.19] 문화강국구현 사진 첨부파일 홈지기 2158 2012.11.19 18:52
9 [2012.11.14] 정순철 노래비 제막식 사진 첨부파일 홈지기 2667 2012.11.19 18:50
8 [2012.11.04] 파도 홈지기 1924 2012.11.04 21:11
7 [2012.10.22] 소금 홈지기 2038 2012.10.22 13:37
6 [2012.10.21] 사유(四維) 홈지기 2064 2012.10.21 22:07
>> [2012.10.12] 어떤 꽃밭 홈지기 12994 2012.10.15 10:52
4 [2012.10.03] 순수의 힘 도종환 2143 2012.10.14 18:00
3 [2012.09.18] 혁명은 보듬는 것 도종환 2145 2012.10.14 17:58
2 [2012.09.14] 걷는 설명회 사진 첨부파일 도종환 2805 2012.09.18 18:24
1 [2012.07.11] 며칠째 하늘이 흐립니다. 도종환 2705 2012.08.16 19:54